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충남도내 설 연휴 교통사고 90건, 사망 4명

기사승인 2020.01.28  12:04:22

공유
default_news_ad1

- 주행차량 화재 등 크고 작은 사건도 39건에 달해

[내포/미래 세종일보] 윤두기 기자=충남지방경찰청은 설 연휴 기간 동안 도내 교통량은 1일 평균 63만대로 지난 해 보다 8.7% 증가했으나, 교통사고는 90건이 발생해 27%가 감소했지만, 연휴기간 중 교통사고로 인한 사망자는 4명이라고 밝혔다.

연휴 기간 중 충남 관내에서 교통관련 112신고는 1,347건이 접수됐고, 크고 작은 사건도 39건에 이른다.

특히, 지난 25일 경부고속도로 서울방향으로 일가족이 탑승한 차량에서 화재가 발생한 것을 순찰 중인 경찰관이 발견하고 이를 진화한 사건이 있었다.

같은 날 경부고속도로 집중된 차량들로 교통이 마비된 상황에 5세 아이가 고열 증상을 보이는 신고 접수 후, 순찰차가 갓길 에스코트를 통한 병원으로 후송하기도 했다.

기타 도난차량을 발견, 교차로 고장 경운기로 인한 교통정체 이동조치 등 위험예방활동 26건, 응급환자 수송 1건, 치매노인 안전귀가 4건 등 39건의 교통안전 활동을 펼쳤다.

경찰 관계자는 “설 연휴기간 중 암행순찰차 및 헬기를 이용, 얌체운전행위에 대해서도 단속활동을 펼쳤는데, 673명이 단속됐고 그 중에서 버스전용차로 위반자가 73명으로 가장 많았다”고 밝혔다.

그러면서“휴일 버스전용차로 위반행위 및 갓길 통행에 대해서는 드론, 헬기, 암행순찰차를 이용해서 단속을 계속 이어갈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윤두기 기자 sanmuk21@naver.com

<저작권자 © 미래세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