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유기농업특구’ 홍성군 농산물 직거래 매출액 100억 원 돌파!

기사승인 2019.11.11  14:22:35

공유
default_news_ad1

- 2018년 매출액 113억 원, 올 연말에는 130억 매출액 기록 예상

[홍성ㅣ미래 세종일보] 윤두기 기자=충남 홍성군은 농산물 직거래 2018년 매출액이 100억 원을 돌파한 113억 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군이 2018년 직매장, 장터, 꾸러미, 온라인에서 판매된 매출액을 총 집계한 결과다. 이는 도내 2위를 차지하는 수치다.

금년도 3분기 현재 실적은 97억 원으로 연말 잠정 130억 원의 매출액을 기록할 것으로 추산돼 군은 역대 최고치를 경신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군의 농산물이 선풍적인 인기몰이를 하는 데는 유기농산물 비중이 월등히 커 소비자들의 신뢰도에 기인한 것으로 여겨진다. 군은 전체 농산물 면적 대비 유기농산물 재배 면적 비중을 10% 이상까지 확대할 계획이다.

유기농산물은 농산물 재배 시 화학비료, 농약 등을 일체 쓰지 않아야 인증 받을 수 있으며, 일반 농산물의 경우 2년 이상 유기농법을 지속해야 인증 받을 수 있는 등 엄격한 검증 과정을 거쳐야 한다.

군은 앞으로 유기농업특구 특성에 걸맞은 친환경 농산물 판로 개척에 적극 나선다. 총 12억 원의 사업비를 집중 투자해 우수 농산물 대도시 직거래장, 직거래 장터 지원 사업, TV 홈쇼핑 지원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이밖에도 군은 농산물 유통시설 현대화 사업, 공장설비 지원, 로컬푸드 직매장 활성화 사업에도 발 벗고 나서 농가 매출액 확대에 크게 기인할 방침이다.

군 관계자는 “유기농업특구인 우리 홍성군의 친환경 농산물은 전국적으로 경쟁력이 있다.”며, “농가들의 전국 판로개척에 행정력을 집중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윤두기 기자 sanmuk21@naver.com

<저작권자 © 미래세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